전문가 톡&톡
다모아뉴스 > 전문가 톡&톡
RSS RSS 주소 복사
  • 나는 지난 6개월 동안 이 지면을 통해 교육정책을 소개하고 설명하는 기회를 가졌다. 최근 교육정책의 변화는 다양하고 빠르게 진행되기 때문에 전문가도 본질을 이해하기 어려운 경우도 있다. 교육이 학생, 학부모, 교사, 지역사회의 공감을 얻을 때 보다 효율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다는 점에서 최근 급변하는 교육정책은 분명 개선할  [춘천교차로 - 10.11.17 14:16:12]

  • 얼마 전 미국 오바마 대통령의 한국 교육 칭찬이 언론에 크게 보도된 적이 있다. 사실 오바마 대통령은 2009년 12월 5일 펜실바니아 주에서 한 연설에서 한국 학생의 높은 학구열을 칭찬한 것을 시작으로, 2010년 2월 7일 민주당 전국위원회에서는 미국 교육개혁을 위해 본받아야 할 국가로 한국을 지목하는 등 여러 차례   [춘천교차로 - 10.11.05 09:21:21]

  • 최근 지자체들은 지역을 살리는 최대 동력으로 ‘교육’이라는 카드를 선택하고 있다. 지자체는 더 나은 교육을 받기 위해 교육열악지역을 떠나 교육우수지역으로 이동하고 있는 학부모들을 만족시키고 유인하기 위해 그동안 교육청에만 맡겨뒀던 교육에 대해 관심과 투자를 늘리고 있는 실정이다. 2009년 지방자치단체 교육경비보조금은 전  [춘천교차로 - 10.10.29 08:34:58]

  • 학교는 학생 교육을 위해 공동의 노력을 경주하는 공동체이다. 학교공동체 구성주체들은 학교장을 비롯하여 교원, 학부모, 학생들이다. 이들 구성주체들은 교육을 위하여 서로의 역할을 인정하고 존중하며, 서로를 신뢰하고, 협력해야 한다. 학교공동체 구성주체들이 서로의 역할을 인정하지 않고 무시하며, 불신하며, 대립하고 갈등을 겪  [춘천교차로 - 10.10.22 08:41:00]

  • “아이 한명을 키우는데 온 마을이 필요하다(It takes a villiage to raise a child)”는 아프리카 속담이 최근 자주 인용되고 있다. 지난 미국 대통령 선거 때 힐러리 클린턴이 인용하면서 널리 알려진 이 속담은 지역사회의 다양한 주체들의 교육적 역할을 강조하는 화두가 되었다. 사실 교육은 학교의 전  [춘천교차로 - 10.10.14 17:48:27]

  • 최근 ‘학교폭력’이 교육적으로 큰 문제가 되고 있다. 여기서 ‘학교폭력’이란 학교 내외에서 학생 간에 발생한 상해, 폭행, 협박, 약취, 유인, 명예훼손, 공갈, 모욕, 강요 및 성폭력, 따돌림, 정보통신망을 이용한 음란·폭력·정보 등에 의하여 신체·정신 또는 재산상의 피해를 수반하는 행위를 말한다. 학교폭력은 저연령화,  [춘천교차로 - 10.10.08 08:29:57]

  • 교과교실제는 과목별로 전용교실을 두고 학생들이 수업 시간표에 따라 교실을 이동하며 수업을 듣는 교육방식이다. 외국 영화에서 흔히 보듯 학생들이 라커(locker)에 짐을 두고 교실을 옮겨 다니며 수업을 듣는 방식이 우리나라에도 도입되는 것이다. 교과교실제는 학급교실제와 대비되는 개념이다. 즉, 각 교과마다 특성화된 전용   [춘천교차로 - 10.10.01 08:26:49]

  • 국가의 명운이 교육이 달려있다는 말에 이의를 제기하는 사람은 없을 것이다. 세계 각국이 시대적·사회적 변화에 맞추어 자국의 교육체제를 재정비하고 교육과정을 새롭게 개편하는 이유도 이러한 맥락에서 이해할 수 있다. 학업성취도 국제비교연구(PISA) 결과에 따라 최근 국내에서 핀란드 교육에 대한 논의가 활발하게 진행되고 미국  [춘천교차로 - 10.09.24 08:28:22]

  • 돈이 없어 학업의 꿈을 접는 것은 개인적으로나 사회적으로 안타까운 일이다. 그동안 경제적인 이유로 학업을 꿈을 펴지 못하고 평생 배움에 대한 한을 안고 살아가는 사람들을 주위에서 쉽게 볼 수 있다. 정보보증 학자금 대출 사업은 경제적 어려움으로 인해 꿈을 접는 학생들이 없도록 교육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2005년 2학기부터  [춘천교차로 - 10.09.16 16:52:46]

  • 2006년 기준 초·중등학교에 재학하는 기초생활수급가정의 자녀는 약 30만명에 이른다. 이 밖에 차상위 계층이나 지원의 사각지대에 있는 학생의 수는 훨씬 많을 것으로 추정된다. 가정의 경제적 빈곤은 많은 경우 가정의 붕괴로 이어지고, 가정의 붕괴는 자라나는 아이들에게 심각한 결손을 초래할 가능성이 높다. 도시 저소득층 가  [춘천교차로 - 10.09.10 08:37: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