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S RSS 주소 복사
  • 아파트관리비 연체료, 은행대출이자 빰친다

    #1. A씨는 지난 5월 아파트 관리비 금액을 잘 못 알고 5000원 정도 적게 납부했다. 하지만 다음달 고지서에는 총 관리비에 대한 연체료가 부과됐다. 미납금에 대한 연체료만 내면 되는 것 아니냐며 관리사무소에 이의를 제기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2. 최근 해외출장을 다녀온 B씨는 아파트 관리비 20여만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6.08.22 15:36:27]

  • “금감원 팝업창 뜨고 계좌정보 요구 땐 100% 보이스피싱”

    금융감독원은 보이스피싱 피해예방을 위한 10가지 요령을 18일 안내했다.  전화로 정부기관이라며 자금이체를 요구하면 일단 보이스피싱을 의심할 필요가 있다.  검찰·경찰·금감원 등 정부기관은 어떠한 경우에도 전화로 자금의 이체 또는 개인의 금융거래정보를 요구하지 않는다. 특히 범죄에 연루됐다며 금융거래 정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6.08.19 16:23:58]

  • #1. 사회 초년생인 이모(28)씨는 결혼준비를 하면서 부족한 보증금을 마련하기 위해 은행에서 3000만원을 대출 받고자 했으나 거절당했다. 이씨는 3개의 신용카드를 사용했는데 결제일자를 제대로 확인하지 않아 연체가 발생했고 이로 인해 신용등급이 7등급으로 하락했다.  #2. 직장인 김모(38)씨는 할부로 자동차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6.08.17 17:00:46]

  • #. 직장인 박모(38)씨는 2013년 8월 집을 사면서 주택담보대출로 2억원을 빌렸다. 은행 창구 직원은 연 3.80% 고정금리 대출을 권했고, 박씨도 당시 2.50%였던 한국은행의 기준금리가 앞으로 더 내려가긴 어려울 것이란 생각에 고정금리를 택했다. 현재 박씨는 매달 63만원의 이자를 갚고 있다.  기준금리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6.08.09 13:54:27]

  • 손해보험에 가입한 고객들이 100만원을 내고, 평균 84만9100원의 보험금을 받은 것으로 조사됐다.  7일 손해보험협회가 발표한 2016년4월 보험사 사업실적표에 따르면 10개 종합 손보사 평균 손해율은 84.91%로 조사됐다.  손해율이란 보험사가 고객으로부터 받은 보험금을 얼마나 돌려줬는지를 의미한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6.08.09 13:51:23]

  • ‘뛰는 놈 위에 나는 놈’… ‘그놈’이 진화했다

    '**은행입니다. 고객님 개인정보가 유출됐으니 보안승급바랍니다. www.**sncard.com'  몇해전 유행하던 피싱 수법이다. 그놈들은 이 수법으로 무작위 피해자들의 계좌정보 및 비밀번호 등을 확보, 돈을 빼내갔다. 워낙 많이 알려져서 이제는 문자를 받는 사람들 조차 '또 피싱이구먼…'이라며 무시하거나, 대수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6.08.03 15:35:58]

  • “한발 걸쳤는데 어느새 ‘개미지옥’에 빠졌다”

    "급전 필요하신 분. 신용이 낮아 1금융권 대출이 어려운 분들께 기존 금리보다 조금 높은 금리의 대출상품을 알선합니다."  '그놈'들이 모습을 감추기 위해 필요로 하는 것은 다른 사람의 통장.  범행의 연결고리이자 '그놈'들을 보호해주는 숙주로 삼기 위해 일명 '대포통장'을 긁어 모으는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6.07.29 17:27:31]

  • 기준금리 인하에 따라 주택청약 이자율도 내달부터 0.2%포인트 인하된다.  국토교통부는 주택청약종합저축(청약저축 포함) 2년 이상 가입자의 이자율을 내달 12일부터 기존 2.0%에서 1.8%로 0.2%포인트 인하하는 내용을 담은 개정안을 행정예고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지난 6월 한국은행 기준금리가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6.07.22 16:14:26]

  • 상반기 위조지폐 637장… 전년比 76.6%↓

    올 상반기 중 한국은행에 신고된 위조지폐가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76.6%나 줄어든 것으로 조사됐다.  한은은 올 상반기 화폐취급 과정에서 발견했거나 금융기관 또는 개인이 발견, 신고한 위조지폐는 총 637장으로, 전년 동기(2728장) 대비 2091장(76.6%) 감소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지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6.07.22 16:14:06]

  • 2월 수도권에 이어 5월부터는 비수도권에서도 여신심사 가이드라인이 시행됐지만 6월 주택담보대출 증가액은 올들어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  13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6년 6월중 금융시장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주택담보대출(한국주택금융공사 정책모기지론 포함) 잔액(500조9000억원)은 전월 대비 4조8000억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6.07.14 16:21:24]

  • 대출문턱 높여도 ‘가계 빚 증가’ 왜 안 꺾이나… 저금리·집단대출 영향

    은행권이 대출자의 상환 능력에 대한 심사 기준을 강화했는데도 주탁댐보대출을 중심으로 한 가계대출 증가세가 꺾이지 않고 있다.  아파트 분양 물량이 늘고 있는 데다, 저금리 기조가 맞물린 영향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한국은행이 13일 발표한 '2016년 6월중 금융시장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주택담보대출(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6.07.14 16:21:01]

  • 본인 명의의 은행 계좌를 한번에 조회하고 오랜 기간 거래하지 않은 계좌의 잔액은 주거래 은행으로 옮길 수 있는 인터넷 서비스가 12월 도입된다.  개인의 계좌 정리를 간소화해 비활동성 계좌를 운영하는데 들어가는 사회적 낭비를 줄이자는 취지다.  금융감독원은 12월2일부터 계좌통합관리서비스(어카운트인포)를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6.07.04 14:04:11]

  • 6월 은행 주택담보대출 4조원↑… 올들어 ‘최대’

    금융권의 여신심사 강화 가이드라인이 지난 2월 수도권에 이어 지난 5월 비수도권에도 도입됐지만, 국내 주요 은행의 주택담보대출 증가세가 꺾이기는 커녕 더욱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 6대 주요 은행의 지난달 주택담보대출 잔액은 전월 대비 4조82억원 늘었다. 올해 들어 월별 증가액으로는 최대규모다.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6.07.04 14:03:46]

  • ㆍ주택청약저축 가이드 청약통장은 내집 마련의 ‘필수품’으로 통한다. 예전에는 아파트를 분양받으려면 토지주택공사 등 공공기관이 짓는 전용면적 85㎡ 이하 공공주택은 청약저축을, 민간 건설사가 짓는 민영주택은 청약예금이나 부금에 가입해야 했다. 그러나 2009년 5월 주택청약종합저축이 나오면서 하나의 통장으로 모든 주택을 청  [자료제공 : 경향신문 [http://www.khan.co.kr] - 13.10.07 13:19:29]

  • ㆍ23일부터 시행… 집주인 담보대출 한도 등 제약 ㆍ보증금 반환청구권 양도할 땐 최고 3억원 가능 이르면 오는 23일부터 6개 시중은행에서 신용대출보다 낮은 금리로 ‘목돈 안 드는 전세대출’을 받을 수 있다. 세입자가 집주인에게 받을 전세보증금을 은행에 담보로 맡기고 대출을 받는 ‘임차보증금 반환청구권 양도 방식’이다.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3.08.13 13:06:20]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