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S RSS 주소 복사
  • ㆍ새차 구입한 운전자들 “소음·결함” 민원 급증 ㆍ품질 관리 미흡 지적 사측 “즉시 해결 조치” 르노삼성자동차 뉴SM5 승용차에 대한 소비자들의 불만이 터져 나오고 있다. 차를 인도받은 지 몇시간 만에 듣기 거북한 소음이 발생하거나 새 차에서 엔진 오일이 새는 결함도 등장했다. 품질 관리를 제대로 하지 않은 채 차를 출고  [ 자료제공 : 경향신문[http://www.khan.co.kr] - 10.06.30 11:55:52]

  • ㆍ기아차 사장시절 주도한 ‘디자인 경영’ 성과… 현대차 시장 ‘야금야금’ 현대자동차의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형제 회사인 기아자동차가 폭발적인 성장세를 보이며 현대차의 시장점유율을 갉아먹고 있어서다. 정의선 현대차 부회장은 9개월 전만 해도 기아차를 맡아 디자인 경영을 주도했다. 그 덕에 기아차가 요즘 훨훨 날고 있지만   [ 자료제공 : 경향신문[http://www.khan.co.kr] - 10.06.17 16:37:19]

  • 보험금 청구서류가 간소화되고 오토차량에 대한 보험료 할인 혜택이 사라지는 등 이달 들어 바뀌는 보험제도가 많다. 또 보험사의 공시제도가 강화돼 각 사의 불완전판매비율 등을 꼼꼼히 따져보고 선택할 수 있게 된다. 바뀌는 제도들을 잘 파악해두면 보다 편리하게 보험혜택을 누릴 수 있다. 오토차량 할인 폐지 = 이달부터 자동변속  [ 자료제공 : 경향신문[http://www.khan.co.kr] - 10.06.10 11:39:26]

  • 국내 수입차 판매가 가격 경쟁력을 갖춘 신차출시를 바탕으로 3개월 연속 7000대를 돌파했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지난 5월 총 7193대가 신규로 등록됐다고 밝혔다. 올해 1~5월까지의 누적 등록대수는 3만4318대로, 전년동기(2만2216대) 대비 54.5% 늘었다. 브랜드별 등록대수는 BMW가 1472대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0.06.07 17:01:54]

  • 중국 메이저 자동차 업체 2곳이 9월 중 경상용차를 몰고 한국에 들어온다. 국산차보다 30%가량 싼 가격경쟁력이 무기다. 세계 최대 규모의 차 시장인 중국이 단순한 소비시장을 넘어 해외시장 공략에 본격적으로 나선 것이다. 그러나 국내 소비자들의 눈높이를 맞출 수 있을지는 두고봐야 한다. 파격적인 가격을 앞세워 국내 가전시  [ 자료제공 : 경향신문[http://www.khan.co.kr] - 10.05.26 13:34:39]

  • 지난해 국내 자동차 내수규모가 세계 12위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2008년보다 2계단 상승한 것이다. 한국자동차공업협회는 지난해 국가별 자동차 내수규모를 집계한 결과 글로벌 경제위기에도 불구하고 정부의 노후차 교체지원정책 등에 힘입어 전년대비 17.3% 증가한 146만2000대(신규등록 기준)였다고 밝혔다. 이를 순위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0.05.19 15:17:43]

  • '자동차 모든 것 한자리에' 부산국제모터쇼 30일 개막

    2010부산국제모터쇼가 오는 29일 언론공개 행사를 시작으로 5월9일까지 부산 해운대 벡스코에서 화려한 막을 연다. '푸른 미래를 향한 자동차의 꿈'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올해 부산모터쇼에는 국내외 완성차 브랜드와 전기자동차 업체, 슈퍼카, 튜닝카, 자동차 부붐 및 용품 업체 등 모두 154개 업체가 참여한다. 수입차 업체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0.04.29 11:33:12]

  • 지식경제부는 지난해 국내에서 판매(수입차 포함)된 10인승 이하 승용차(총 609개 차종, 122만대)의 평균연비가 전년(11.47㎞/ℓ)대비 7.0% 향상된 12.27㎞/ℓ로 조사됐다고 28일 밝혔다. 이는 소형승용차 판매비중이 증가하고 자동차 제작사의 연비향상을 위한 지속적인 기술개발의 결과로 인해 평균연비가 비교적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0.04.29 11:22:27]

  • ㆍ성능·사양 높이고 가격은 더 내려 국산차와 경쟁 수입차 업계의 가격 파괴 바람이 거세다. 지난해 도요타 캠리 이후 닛산 등 일본차뿐 아니라 유럽 및 미국차까지 가격인하 경쟁에 뛰어들면서 국산차와의 가격차를 좁히고 있다. 기존 모델보다 성능과 편의사양은 좋아졌지만 가격은 더 내렸다. 대표적인 업체는 미쓰비시모터스다. 최종  [[자료제공 : 경향신문[http://www.khan.co.kr] - 10.04.26 11:43:18]

  • 현대·기아차, 하계 '글로벌·국내' 인턴사원 모집

    현대·기아차는 20일 2010년 하계 인턴사원을 모집하기로 하고 이날부터 '글로벌 인턴'과 '국내 인턴'을 나누어 모집절차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글로벌 인턴은 현대·기아차 해외법인에서, 국내인턴은 국내 본사, 연구소, 공장에서 여름방학 기간동안 인턴십 프로그램을 경험한다. 이 가운데 평가 우수자는 현대차와 기아차 신입사원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0.04.21 14:49:37]

  • 서울시는 납부능력이 있으면서도 세금을 체납하는 체납자로부터 압류한 자동차를 일반 시민이 쉽고 편리하게 구입할 수 있도록 온라인 공매방식에 의거, 직접 매각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공매 자동차는 고급외제 자동차인 아우디A6(감점가 2000만원), 링컨타운카(감정가 1500만원) 등을 비롯해 에쿠스, 체어맨, 그랜저 등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0.04.19 13:41:26]

  • ㆍ업계 마케팅 강화 ‘고객잡기’ 자동차 업계가 신차가 쏟아지는 새봄을 맞아 마케팅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차값 할인은 물론 유류비도 대폭 지원하며 고객 잡기에 나섰다. 현대자동차는 레저용 차량(RV)에 대한 구매 혜택을 늘렸다. 베라크루즈 구매 고객에게는 유류비 지원금을 지난달 50만원에서 80만원으로 늘렸다. ‘싼타페   [자료제공 : 경향신문[http://www.khan.co.kr] - 10.04.12 13:44:01]

  • ㆍ봄바람 타고 판매 증가 속 기아 6년만에 ‘스포티지R’ ㆍ현대는 ‘투싼ix’새로 출시 BMW·푸조도 경쟁 대열에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등 레저형 차량(RV) 판매가 늘고 있는 가운데 국내와 해외 유명 자동차 업체들이 새 모델을 잇달아 내놓고 있다. 기아차는 지난달 스포티지R를 6년 만에 출시했다. 현대차도 2011  [자료제공 : 경향신문[http://www.khan.co.kr] - 10.04.12 13:43:12]

  • 전 세계적으로 900만대 이상 리콜이 진행 중인 토요타의 미국내 품질인지도가 급락하며 수모를 겪고 있다. 잔고장이 없어서 ‘기름만 넣고 달리면 되는 차’로 인식됐던 토요타 차량이 몇 개월 만에 ‘애물단지’ 신세가 된 것이다. 미국 브랜드 인지도 조사업체인 오토모티브 가이드는 지난달 15일 발표한 반기별 인지 품질조사 결과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0.04.07 15:05:26]

  • 승용차 구입예정자의 3분의1 정도가 저속전기차를 구입할 의사인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교통연구원(원장 황기연)은 내달 1일 일반도로에서 운행하게 될 국산 저속전기차에 대해 수도권 거주자 남녀 300명을 상대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승용차 구입예정자 가운데 29.4%가 2인승 저속전기차를 구입할 의향을 나타냈다고 28일   [ 자료제공 : 뉴시스 [http://www.newsis.com] - 10.03.29 11:05:51]

글쓰기